양과자점 코안도르 다운로드

1942년 5월, 그는 산호해 전투에서 태스크 포스를 지휘했다. 이 전투는 서로의 시야에 들어오지 않은 함대 간의 첫 번째 캐리어 – 온 – 캐리어 전투로 유명합니다. 요크타운과 플레처, 태스크 포스 17, 산호 해를 순찰하고 렉싱턴, 태스크 포스 11, 유조선 그룹과 후방 제독 오브리 피치와 만남을 했다. 플레처는 먼저 급유를 마치고 서쪽으로 향했다. 적군이 툴라기를 점령하고 있었다는 소식을 듣고, 태스크 포스 17은 5월 5일 존 그레고리 크레이스 제독의 지휘 하에 렉싱턴과 호주 순양함 병력에 합류하기 전에 여러 개의 소형 함선을 침몰시키고 착륙 선을 공격했다. 그러나 구호 활동에 큰 영향을 미쳤던 특정 사건이 일어났다. 주요 행사는 CinC PAC로 킴멜 제독의 구호였다, 제독 체스터 니미츠에 의해 대체 될. 니미츠 제독이 워싱턴 D.C.에 있었기 때문에, VAdm 윌리엄 파이는 12월 17일에 니미츠 제독이 도착할 때까지 CinC PAC의 임무를 맡았다. VAdm Pye는 그의 참모진(VAdm Pye가 태평양 함대 전함을 지휘함)의 인력을 영입했으며, 일본 해군이 항공모함을 웨이크로 이동시켰는지 여부에 대한 정보 제공에 대한 논쟁이 시작되었습니다.

침공. 12월 22일, 일본은 또 다른 웨이크 침공 시도를 시작했다. 새로운 침공과 이 지역의 일본 해군 의 처분에 대한 이해가 부족한 상황에서 VAdm Pye는 TF 14를 12월 22일 진주만으로 돌아오라고 명령하여 구호 활동을 포기했습니다. 래드름 플레처는 리콜 명령에 순종하고 TF 14를 진주만으로 돌려보냈고, 돌아오는 길에 탄제르에 적재된 장비는 미드웨이 섬으로 배달되었다. . 플레처의 많은 서류는 전투에서 잃어버렸다. 그는 국방부 기록보관소에서 이들을 재구성하거나 제2차 세계대전 당시 미국 해군 작전의 역사를 쓰고 있던 새뮤얼 엘리엇 모리슨의 인터뷰를 거절했다. 그 대가로 그는 모리슨의 배려를 받지 못했다. 플레처는 일본 항공모함 6척을 침몰시킬 만큼 충분한 신용을 얻지 못했다.

[7] 그는 아시아 정거장으로 돌아와 휘플, 새크라멘토, 레인보우, 그리고 카비테의 잠수함 기지를 연달아 지휘했다. 미국으로 돌아온 그는 1925년 3월부터 1927년까지 워싱턴 해군 야드에서 복무했다. 전함 콜로라도의 집행 임원이되었다; 1929-30년 뉴포트 해군 전쟁 대학에서 수석 과정을 수료하고, 전략적 리더십 책임을 준비하기 위해 1930-31년 워싱턴 D.C.에 있는 육군 전쟁 대학에 즉시 이목을 집중시켰습니다. [1] 1906년 해군 사관학교를 졸업한 후 로드아일랜드와 오하이오 전함에서 복무했으며, 대서양에서 활동했다. 특별한 서비스에 독수리에서 1 년 후, 그는 1908 년 12 월에 대서양 함대의 메인에보고했다. 1909년 8월, 그는 프랭클린에게 태평양 함대를 위한 임무를 수행하고 테네시에 탑승하여 카비테로 이송했다. [1] 플레처는 1885년 4월 29일에 아이오와 주 마셜타운에서 태어났다. 1902년 고국에서 미국 해군 사관학교에 임명된 그는 1906년 2월 12일 아나폴리스를 졸업하고 2년간 바다에서 복무한 후 법에 따라 복무했으며 1908년 2월 13일에 엔사인으로 임명되었다. [1] 리치몬드 K 제독